즐겨찾기 추가
전체기사 문화 스포츠 칭찬합시다
전남교육청, 제18회 전국장애학생체전 역대 최고 성적
11종목 154명 참가 금16, 은35, 동23 총 74개 획득
2024. 05.20(월) 11:04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김대중)이 지난 14일부터 17일까지 목포시 등 전남 일원에서 열린 제18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서 금16, 은35, 동23 등 총 74개를 획득, 역대 최고 성적인 종합 6위를 차지했다.

전남교육청은 이번 대회에서 역대 최다인 11개 종목 154명을 출전시켰으며 육상, e스포츠, 보치아 종목 등에서 빼어난 실력을 펼쳤다.

특히 국사랑(소림학교) 학생은 육상종목(시범종목 포함)에서 대회 3관왕에 올랐으며, 조경인(목포인성학교) 학생은 대회 2관왕과 더불어 4연패를 차지해 전국장애인체육회에서 주는 장학생으로 선발됐다.

국사랑 학생(소림학교)은 감독선생님과 초등학교 때부터 인연이 되어 지금까지 함께 운동하고 있으며, 중학교 1학년임에도 불구하고 육상 800m, 1,500m, 400m 릴레이 T20(시범종목)에 참가해 대회 3관왕에 올랐다.

국사랑 학생은 “선생님과 함께 매일 아침 운동장 20바퀴씩 뛰면서 나 자신과 늘 싸워 이겨나가는 것이 가장 기쁘고 행복을 느낀다.”면서 “오는 6월 있을 전국장애 육상선수권대회에서도 다시 한번 금메달에 도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또한 순천선혜학교 삼남매 가족이 조정 경기에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김상훈(16), 김상은(14), 김상희(13) 삼남매는 처음 육상선수로 활동하다가 지난 2020년부터 실내 조정선수로 종목을 변경했다. 이번 대회에는 혼성 500m 타임레이스 단체전에 김상훈 김상희 남매가 출전해 1분 58초의 기록으로 은메달을 합작했다.

담양 한재초에서는 슐런SL-6 혼성전에 출전한 김준 선수를 응원하기 위해 같은 반 학생들이 수업 시간에 직접 만든 현수막을 들고 광양성황스포츠센터까지 와서 열띤 응원을 펼쳤으며, 김준 학생은 응원에 힘입어 값진 은메달을 땄다.

박재현 체육건강과장은 “이번 대회에 참가한 전남 장애학생들이 너무나 대견하고 자랑스럽다.”면서 “이번 대회를 계기로 장애체육을 바라보는 시스템적인 문제를 해결을 위해 선수 육성에 필요한 전문가 배치 등 큰 관심을 두고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라남도교육청은 매년 교육과정과 연계해 학교 중심 특수교육지원체계를 강화하고 있으며, 특수학교 체육중점학교 운영사업과 운동부 훈련 장비와 훈련비 등 체계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향후 전문가로 구성된 장애체육TF팀을 구성해 장애체육 학교발전 방향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해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기자이름 박정철 부장E-mail1968wjdcjf@hanmail.net
박정철 부장의 다른 기사 보기
2024.06.17(월) 11:23
최신순 조회순
전라교육신문 : (500-010) 광주광역시 동구 계림동 5799전라교육신문(jledu.co.kr). all rights reserved. 고충처리인제도

대표전화 : 062)232-1487-8광고문의 : 062)232-1487팩스 : 062)223-1471이메일 : ch2321487@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

< 전라교육신문>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